MB, 미·중 양국 협력 통해 세계 경제 중심 잡아야
RKTV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