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LB 뉴스

 
| |
오승환, 이닝 무실점승계 주자 1명 실점 허용
  베이스맨
07.11.2018  


 

오승

오승환(36·토론토 블루제이스)이 위기에서 구원 등판해 승계 주자 2명 가운데 1명만 득점을 허용했다.

오승환은 10일 미국 조지아주 애틀랜타 선트러스트파크에서 열린 2018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 인터리그 방문경기에서 팀이 6-1로 앞선 8회말 1사 2, 3루 위기에서 등판했다.

오승환에 앞서 등판한 에런 루프는 오즈하이노 알비스에게 단타, 닉 마케이키스에게 2루타를 내준 뒤 마운드를 내려갔다.

안타 하나면 2실점에 추가로 점수를 내줄 위기에서 오승환은 5번 타자 커트 스즈키를 공 2개로 유격수 땅볼로 처리했다.

그 사이 3루에 있던 알비스는 홈을 밟았고, 2루 주자 마케이키스는 움직이지 못했다.

한숨을 돌린 오승환은 요한 카마르고를 상대로 4구 컷 패스트볼을 던져 헛스윙 삼진을 솎아냈다.

⅔이닝 무실점을 기록한 오승환의 평균자책점은 3.00에서 2.95로 소폭 내려가 다시 2점대 평균자책점에 복귀했다.

토론토는 9회말 오승환을 빼고 마무리 타일러 클리파드를 올렸다.

클리파드는 애틀랜타 타선을 1이닝 무실점을 깔끔하게 막고 토론토의 6-2 승리를 지켰다.

최근 2연패를 마감한 토론토는 42승 48패로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4위에 머물렀다. 

DISCLAIMER: 이 글은 개인회원이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 |
 

라디오코리아 중계일정
  • 09/17  (월)  7:10PM   LA 다저스  :  콜로라도 로키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