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LB 뉴스

 
| |
MLB, '폭행혐의' 오수나에 활동정지 기간 일주일 연장
  베이스맨
05.15.2018  



로베르토 오수나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사무국은 14일 폭행 혐의로 조사를 받는 토론토 블루제이스 마무리투수 로베르토 오수나에 대한 행정상 휴직(administrative leave)을 일주일 연장 조치했다.

이에 따라 오수나는 오는 22일까지 경기에 나오지 못한다. 오수나는 액티브(25인) 로스터에서 제외된 상태다.

오수나는 지난 8일 한 여성을 폭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토론토 경찰은 여성의 신원이나 폭행 내용 등 구체적 사항을 공개하지 않고 있다.

오수나는 다음 달 19일 법정에 출두할 예정이다. 

 

MLB 사무국도 자체 조사에 착수했다.

MLB 사무국은 MLB선수노조와 합의한 폭력 문제 협정에 따라 당초 오수나에게 7일간 행정상 휴직 처분을 내렸으나, 조사를 계속 진행하면서 이를 7일 더 연장했다.

오수나는 법정에서 유죄를 선고받는지에 관계없이 MLB의 출장정지 처분을 받을 전망이다.

멕시코 출신인 오수나는 2015년 토론토에서 빅리그 데뷔해 메이저리그 정상급 마무리투수로 도약했다.

올 시즌에는 15경기 9세이브 평균자책점 2.93을 기록 중이었다.

오수나가 공백을 남긴 사이 토론토 불펜에서 세이브를 거둔 투수는 타일러 클리퍼드가 유일하다.

오승환은 오수나가 없는 동안 세이브 상황에 등판하지는 않았지만 3경기 3이닝 1피안타 무실점으로 호투 행진을 펼치며 버팀목이 되고 있다. 지난 1일 경기부터는 6경기 연속 무실점을 기록 중이다. 

DISCLAIMER: 이 글은 개인회원이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 |
 

라디오코리아 중계일정
  • 07/13  (금)  7:10PM   LA 다저스  :  LA 에인절스
  • 07/14  (토)  4:15PM   LA 다저스  :  LA 에인절스
  • 07/21  (토)  4:10PM   밀워키 브루어스  :  LA 다저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