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결별' 한혜진·차우찬, 우리 이제 '꽃길' 소식으로 만나요
  할라피뇨
조회 2,964 | 11.09.2017  



모델 한혜진과 야구선수 차우찬이 공개 연애 6개월만에 결별 사실을 밝혔다. 구체적인 이유는 밝히지 않았지만, 공개 연애의 부담이 컸던 것으로 보고 있다. 하지만 두 사람 모두 자신의 위치에서 늘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만큼, 결별 아픔을 털어내고 좋은 소식으로 대중 앞에 설 수 있길 바라게 된다.

한혜진은 9일 오전 소속사 에스팀을 통해 차우찬과의 결별 사실을 밝혔다. 이날 에스팀 관계자는 OSEN에 "두 사람이 결별한 것은 맞다"며 "하지만 결별 이유나 시기는 사적인 문제라 밝히기가 어렵다"고 전했다.

한혜진과 차우찬은 지난 5월 24일 연인 사이임을 공식 인정했다. 하지만 공개 연애의 부담이 컸던 탓인지 두 사람은 약 6개월 만에 결별을 하고 말았다. 한혜진은 MBC '나 혼자 산다'를 통해 공개 연애 부담감을 토로한 바 있다.

열애 공개 후 진행된 녹화에서 한혜진은 "만난 지 너무 얼마 안 됐다. 솔직히 얘랑 계속 갈지 안 갈지도 모른다"고 전했다. 또 친한 후배 모델 지현정에게는 "난 엄청 스트레스야. 어떻게 될지 모르니까 친한 친구한테도 소개 못하고 확신이 있을 때 소개했으면 하는 게 있잖아"라며 "나의 의사와는 상관없이 대중에 노출되는 게 난 아직도 감당이 안 돼. 난 그냥 모델이거든. 아주 많이 노출되는 직업은 아니잖아"라고 솔직한 심경을 토로했다.

아직 준비되지 않은 시점에서 터진 열애설이고, 많은 이들이 주목을 했기 때문에 오는 부담감이 분명 있을 수 있다. 한혜진이 말한 것처럼 방송인보다는 '모델'이라는 의식이 더 크고, 실제로도 한혜진은 여전히 톱모델로서의 명성을 떨치고 있다.


이 기사를 전현무가 좋아합니다~~~~

DISCLAIMER: 이 글은 개인회원이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