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오상진 "성욕 넘쳐 아침마다 힘들다" 19금 고백
  케세라세라
조회 2,830 | 01.06.2017  



방송인 오상진이 성욕이 넘친다고 고백했다.

지난 3일 방송된 O tvN '프리한19'에서 '2017 남들보다 한 살 덜 먹는 법 19'에 대한 순위를 발표하던 오상진은 "남성분들 중에 혹시 드라마를 보다 자기도 모르게 눈물을 훌쩍이거나, 급 우울해진다거나, 무엇보다 성욕이 예전 같지 않다고 느껴지는 분들이 있다면 지금부터 집중해주길 바란다"면서 "나는 넘쳐서 걱정이다"고 고백해 놀라움을 안겼다.


앞서 오상진, 전현무, 한석준은 갱년기 검사를 했다고. 오상진은 모든 항목에 '아니다'라고 체크했다. 이에 전현무는 "거짓으로 작성하면 안 된다"고 했고, 오상진은 "난 정말 아니었다. 한 항목도 해당이 안 되더라"면서 "몸 관련 검사에서 정상 범위를 벗어난 적이 없는데, 이번만큼은 초과하지 않을까? 너무 넘치니까"라고  자신했다.

설문지 작성을 마친 후 비뇨기과 전문의와 마주한 오상진은 "난 남성호르몬 검사를 받을 필요가 없다"고 거부 의사를 전했다. 이어 그 이유에 대해 "요즘 더 좋다. 아침마다 많이 힘들다"고 설명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공개된 오상진의 남성호르몬 수치는 3.982 ng/mL. 비뇨기과 전문의는 "정상범위이나 또래에 비해서는 낮은 편"이라고 설명해 웃음을 안겼다.

DISCLAIMER: 이 글은 개인회원이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