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트 글

하희라, 딸아들에 전한 진심 "없는 듯 지나간 사춘기"

글쓴이: Vazar  |  등록일: 09.25.2020 10:18:47  |  조회수: 294
하희라가 최수종, 아들, 딸과 함께 찍은 가족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하희라 인스타그램]

이와 함께 하희라는 "사춘기. 나의 청소년 시절. 방송국과 학교사이를 바쁘게 왔다갔다 하는 사이 사춘기도 모르고 지나갔다. 우리 아이들도 바쁜 엄마 아빠 배려하느라 사춘기가 없는 듯 지나갔다. 그래서 그때는 참 감사하다고 생각했는데 지금 돌아보면 참 미안한 마음이.."라고 아들과 딸을 향한 미안한 마음을 털어놨다.

이어 "어쩌면 당연히 자연스럽게 겪어야 할 것들을 엄마 아빠 배려하느라 스스로 묻어버린 아이들의 사춘기. 얘들아. 엄마도, 너희도, 이제라도 지혜롭게 서로 지나가보자!! 사랑은 모든걸 이겨낸단다"라고 격려의 말을 전했다.

최수종 하희라 부부는 1993년 결혼한 후 연예계 대표 잉꼬 부부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서로에 대한 배려와 애정 뿐만 아니라 아이들에게도 존대를 할 정도로 사랑 넘치는 가족으로 부러움을 사고 있다.

최근 들어 최수종과 하희라는 가족과 관련된 사진, 영상을 개인 인스타그램에 게재하며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 특히 최수종이 지난 24일 공개한 딸의 사진은 엄마 하희라와 똑닮은 외모로 많은 이들의 관심을 얻고 있다.

최수종 하희라 딸이 엄마와 똑닮은 외모로 큰 화제가 되고 있다.

긴 웨이브 헤어를 늘어뜨린 딸 최윤서 양은 또렷한 이목구비의 인형 비주얼을 자랑하는 동시에 '하희라 아니냐'고 해도 좋을 정도로 하희라와 닮아있다.

하희라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내 딸과 같은 나이 21살"이라며 21살 때 사진을 게재한 바 있다. 이에 네티즌들은 딸이 엄마의 유전자를 그대로 물려받았다며 더욱 감탄하고 있다.
DISCLAIMERS: 이 글은 개인회원이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article is written by an individual, and the author is full responsible for its content. The viewer / read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s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e articles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e information.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