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트 글

설렜다"박연수, 송종국과 이혼 5년만에 소개팅지아지욱 응원에 안도[종합]

글쓴이: lucina  |  등록일: 11.21.2019 09:23:43  |  조회수: 340
배우 박연수가 송종국과 이혼한 지 5년여 만에 소개팅에 나섰다. 과거의 아픔을 딛고 새로운 출발을 위해 용기낸 것.

박연수는 송종국과 MBC ‘아빠 어디가’ 등 방송에서 단란한 가정을 공개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지만 결혼 2년 만인 2015년 합의이혼을 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당시 박연수는 전 남편을 원망하는 듯한 뉘앙스의 SNS 글을 남기기도 했다.

하지만 시간이 모든 걸 해결해줬다. 박연수는 송종국과 이혼 후에도 송종국이 사는 곳 근처로 이사가 친구처럼 지낸다고. 박연수는 앞서 tvN ‘둥지탈출3’에 출연해 “송종국과 친구처럼 사이가 많이 편해졌다. 원수처럼 지내지 않고 더 이상 원망도 없다”고 털어놓는가 하면, KBS 2TV ‘해피투게더’에서는 “지금은 (송종국과) 완전한 친구가 됐다. 서로 친구가 되기까지 6년 반 정도 걸렸다”고 말하기도.


박연수와 송종국은 이혼했지만 서로 연애 고민을 상담하며 지내고 있었다. 친구로 지내는 만큼 허심탄회하게 서로의 연애에 대한 대화도 하는 관계였다. 부부가 이혼한 후 잘 지내는 건 쉽게 볼 수 것이 사실.

하지만 박연수, 송종국은 두 아이와 함께 이혼 후에도 밥을 먹는 사이였다. 때문에 박연수가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라는 프로그램에도 어렵지 않게 출연할 수 있는 듯하다.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는 일주일에 한 번씩 열리는 ‘우다사 하우스’에 들어와 박영선, 박은혜, 박연수, 호란 등 다섯 돌싱녀가 함께 생활하면서, 자신의 일상을 스스럼없이 공유하는 동시에 새로운 사랑 찾기에 돌입하는 예능이다.

‘새로운 사랑 찾기’를 하는 프로그램인 만큼 박연수는 적극적인 모습을 보였다. 지난 20일 방송에서 박연수는 ‘우다사 하우스’ 5인방 중 첫 번째 타자로 소개팅 자리에 나섰다. 41년 만의 첫 소개팅에 긴장하면서도 설레는 모습을 보이며 소개팅을 준비했다.


박연수는 연신 “떨린다”며 긴장했지만 소개팅남과의 만남에서 솔직하게 자신의 얘기를 털어놓았다. 박연수는 이혼한 지 5년 됐고 두 아이가 있다고 했다. 소개팅남은 “지금까지 소개팅한 사람중 제일 예쁜 것 같다”, “마음을 여세요”라고 하는 등 적극적인 어필로 핑크빛 분위기가 형성돼 두 사람의 관계에 기대감을 높였다.

방송 후 박연수는 자신의 SNS에 “초롱초롱한 눈으로 엄마 나오는 거 보고 싶다더니 웃기다고 해서 안심하고 방송보다 얼굴돌려보니 꿀잠 중”이라는 글을 게재하며 집중해서 방송을 보는 송지아, 송지욱 남매의 모습을 게재했다.

이혼 후 두 아이를 키우는 엄마의 입장에서 모든 것이 공개되는 방송에서 소개팅에 나가는 것이 쉽지 않았을 테지만, 새로운 사랑을 찾기 위해 용기낸 박연수. 두 아이의 응원을 받으며 안도한 박연수가 본격적으로 펼쳐질 소개팅남과의 관계에서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주목된다
DISCLAIMERS: 이 글은 개인회원이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article is written by an individual, and the author is full responsible for its content. The viewer / read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s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e articles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