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미엄 딜러

차량검색

개인매물

자동차 정보

볼보, 2019년부터 우버 자율주행차 2만4천대 공급

월스트리트저널(WSJ)의 보도에 따르면, 스웨덴 자동차 회사 볼보가 세계 1위 차량공유업체 우버의 자율주행 차량으로 XC90모델 2만4천 대를 공급하기로 했다.


볼보와 우버는 이러한 내용의 기본계약을 체결했다.

구체적인 계약 조건은 알려지지 않았다. 다만, 이번 계약은 지난해 볼보 총매출의 4.5%에 달하는 규모로, 10억 달러를 웃돌 것으로 추정된다.


볼보는 우버의 자율주행서비스가 시작되는 오는 2019년부터 2021년까지 순차적으로 차량을 공급할 예정이라고 WSJ은 설명했다.


차량호출·공유 서비스를 위한 소프트웨어도 별도로 장착된다.

볼보는 자율주행 서비스를 추진하는 우버와 파트너십 관계를 유지해왔다. 

우버는 볼보 XC90 차량으로 일부 지역에서 자율주행 시범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지난해 12월 피츠버그에 이어 샌프란시스코에서 자율주행 서비스를 시작하려고 했지만 캘리포니아 주 교통 당국의 불허로 시범서비스 장소를 애리조나로 옮겼다.

 

지난 3월엔 애리조나 주 템파에서 차량충돌 사고가 발생하면서 자율주행 시범서비스가 일시 중단되기도 했다.